|   English   |  

 
 로그인   회원가입   홈등록   이용안내   고객센터   사이트맵 
발명이야기  
브랜드이야기  
발명교실프로그램  
발명세상  
왕연중의 발명교실  
   왕연중의 발명사전
   왕연중의 발명이야기
   왕연중의 발명칼럼
   왕연중의 발명소설 
   왕연중의 발명동화 
   왕연중의 발명만화 
   왕연중의 발견이야기 
   발명특허 기네스 
   왕연중선생님 소개 
인류의 100대  
과학 사건들  
인터넷 시대의  
지적재산권 기본상식  
기술자가 알아야 할  
특허 상식  
문답식으로 풀어보는  
지적재산 관리  
특허공학입문  
특허단상  
Q&A   


+ Patzine 신청
이름 :
메일 :
 동의
  
뉴스레터를 보내드립니다.
회원수 : 331225
+ 발명이야기 랭킹
1
타는 배 (선박) 이야기
전자레인지 이야기
스킨스쿠버 이야기
PDP ( 벽걸이 TV..
볼펜 이야기
연필 이야기
연식 야구공 이야기
시멘트 역사 이야기
도르래 이야기
깍지않는 연필 이야기
커터날 이야기
펜촉 이야기
냉동법 이야기
츄잉껌 이야기
자기공명영상장치 (MR..
지퍼 이야기
왓트의 증기기관 이야기
페달자전거 이야기
통조림 이야기
접착테이프 이야기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브랜드이야기 랭킹
1
동양 (DONGYANG..
농심 (NONGSHIM..
한화 (HANWHA) ..
대림 (DAELIM) ..
지에스 (GS) 그룹
올팩 로고 / 환경
쌍용 (SSANGYON..
씨제이 (CJ) 그룹 ..
에이스침대 / 가구
인터파크 (INTERP..
HONMA (혼마) /..
Cartier (까르띠..
AUDI (아우디) /..
Nestle (네슬레)..
빈폴 (BEAN POL..
CHANEL (샤넬) ..
한진 (HANJIN) ..
모나미 (MONAMI)..
Gillette (질레..
FERRARI (페라리..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발명이야기

제목 : 연필 이야기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03-02-28 오전 9:23:00 조회수: 3120

어느 화창한 오후였다.
공원에는 많은 사람들이 나와 모처럼의 햇빛을 즐기고 있었다. 정말 평화로운 한때였다. 그러나 단 한 사람, 공원 한구석에서 그림을 그리고 있는 남자만은 예외였다. 그는 얼굴을 심하게 일그러트린 채 아주 큰 소리로 짜증을 내고 있었다.
"이런! 또 부러졌군. 이래서야 스케치를 할 수가 없잖아!"
그는 몹시 화가 난 듯, 손에 들고 있던 숯덩이를 내던졌다.
당시에는 밑그림을 그리는 데 숯불을 많이 이용하고 있었다.
그로부터 며칠 후, 콘테는 골똘히 생각에 잠긴 채 한동안 그대로 않아 있었다.
"흐음......그런 방법이 있었군......"
콘테는 독일 콘라트 혼 게스너의 논문을 읽다가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었다. 그는 공원에사 스케치를 한 그날 이후로 줄곧 새로운 미술도구에 대해 연구하고 있었다. 그는 콘라트의 논문에서 흑연을 넣어 필기구로 사용했다는 대목에 흥미를 느꼈다.
'흑연을 이용한 필기구라......그것 정말 괜찮군. 미술도구로서 뿐만 아니라 새로운 필기도구로 쓸 수도 있겠어.'
그는 곧바로 실험에 착수했다. 그의 작은 화실이 연구실로 이용 되었다. 콘테는 우선 시을 만드는 작업에 착수했다.
처음에 흑연을 모아서 막대 모양으로 만들어 여러 날을 말려보았으나 그림을 그리거나 글씨를 쓰기에는 부적합하였다.
제일 중요한 문제는 흑연에 일정한 강도를 보는 일이었다. 그는 매일 새로운 방법을 시도해보았으나 결과는 항상 실패였다.
그러던 어느날이었다. 콘테는 저녁식사 도중에 무심결에 접시를 만져보았다. 그러고는 갑자기 자리에서 벌떡 일어났다. 접시를 만지는 순간 문제의 해답이 떠올랐기 때문이었다.
'흙을 불에 구우면 이 접시처럼 이렇게 단단해진다. 만약 흑연을 흙과 섞어 반죽해서 굽는다면 어떨까?'
그는 식사를 하다 말고 바로 연구실로 달려가 다시 며칠을 실험에만 집중했다. 추측대로 실험은 대성공이었다.
그는 가마에서 검게 빛나는 단단한 흑연 막대기들을 집어 냈다. 손은 기쁨으로 가볍게 떨리고 있었다.
그는 이것을 미리 준비한 나무막대의 홈 속에 차근차근 끼워넣고 적당한 크기로 잘라냈다. 완성된 연필이 탄생된 순간이었다.
이때가 1795년이었다.


 목록보기

 

 

광고 및 이벤트 문의   |   사업제휴  |   회사소개  |   홈페이지 제작/특허 e-biz
◇ 사업자등록번호 : 220-81-74162 (주)도원닷컴 ◇ 대표 : 김수천 ◇ 통신판매업 신고 강남-1025호
dowon.com   |   dowon.co.kr  |   ktt114.kr
Copyright ⓒ 2001 Dowon International.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DOWON.NET